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자담배뉴스

뉴스와 이벤트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필립모리스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덜 해롭다"
작성자 오지구닷컴 (ip:)
  • 작성일 2022-07-13 14:49:44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8
평점 0점
흡연자에 있어 건강에 가장 좋은 선택지는 금연이다. 하지만 금연에 성공하지 못한 흡연자들에게 일반담배보다 궐련형 전자담배가 덜 해롭다는 연구결과를 한국필립모리스가 발표했다. 29일 김재현 한국필립모리스 과학커뮤니케이션팀 부장이 이기현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연구팀의 연구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지용준 기자

흡연자에 있어 건강에 가장 좋은 선택지는 금연이다. 하지만 금연에 성공하지 못한 흡연자들에게 일반담배보다 궐련형(비연소형) 전자담배가 덜 해롭다는 연구결과를 한국필립모리스가 발표했다. 필립모리스는 전세계에서 일반담배로 가장 많은 매출을 내는 1위 담배회사다.


지젤 베이커 필립모리스 과학총괄 부사장은 "여러 연구에서 흡연자를 기준으로 일반담배보다 궐련형 전자담배의 전환에 대한 필요성이 관찰된다"며 "최근에는 과학적인 데이터를 기반으로 궐련형 전자담배를 인정하는 국가들이 점차 많아지고 있다"고 소개했다.


한국필립모리스는 29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담배 위해 감소 연구와 담배 제품별 사용자 연구' 세미나를 개최했다. 세미나에서 궐련형 전자담배 사용에 따른 ▲일본 내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입원율의 변화 ▲심혈관 질환 위험도 ▲날숨 일산화탄소 검출 양상 등의 데이터가 소개됐다.


베이커 부사장은 이날 궐련형 전자담배의 장점으로 최근 일본 내 COPD 입원율의 변화를 꼽았다. COPD는 일반적으로 장기간 흡연하는 사람들에게 나타나는 질환이다. 베이커 부사장은 "일본 의료정보 데이터를 기반으로 조사한 결과 COPD로 인한 입원율이 2017년을 기점으로 감소세로 접어들었다"며 "이는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시기와 겹친다"고 말했다. 다만 궐련형 전자담배의 출시가 일본 내 COPD 입원율 변화에 영향을 미쳤다고 보기엔 어렵다는 의견도 있다.



"일반담배에 비해 심혈관질환 위험도·날숨 일산화탄소 수치 낮아"


지젤 베이커 필립모리스 과학총괄 부사장은 29일 진행한 한국필립모리스의 세미나에서 "여러 연구에서 흡연자를 기준으로 일반담배보다 궐련형 전자담배의 전환에 대한 필요성이 관찰된다"며 "최근에는 과학적인 데이터를 기반으로 궐련형 전자담배를 인정하는 국가들이 점차 많아지고 있다"고 소개했다. /사진=지용준 기자

한국필립모리스 과학커뮤니케이션팀은 이기현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연구팀의 흡연자와 심혈관 질환과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를 소개했다. 발표자는 김재현 과학커뮤니케이션팀 부장이 맡았다.


김 부장에 따르면 일반담배 흡연자의 심혈관 질환 위험도가 1일 때 5년 이상 궐련형 전자담배로 전환한 심혈관 질환 위험도는 0.77로 낮아졌다. 5년 이상 금연에 성공한 경우에는 심혈관질환 위험이 0.63까지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 부장은 "일반담배 흡연자보다 궐련형 전자담배 제품으로 전환해 5년 이상 사용할 경우 심혈관 질환 위험도가 23%가량 낮아지는 게 확인된 것"이라며 "이는 궐련형 전자담배의 위해성이 일반담배보다 낮다는 의미"라고 해석했다.


일반담배와 궐련형 전자담배의 차이를 보여주는 또 다른 사례는 지난해 질병관리청에서 진행한 흡연자의 날숨 내 휘발성 유기화합물 농도 연구다. 한국필립모리스 측은 연구결과 중 일산화탄소 농도 연구에 대해 집중했다. 일산화탄소는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9가지 담배 유해 화학물질 중 하나다.


한국필립모리스에 따르면 연구팀은 흡연자의 날숨에 포함된 일산화탄소 검출 수치를 비교한 결과 권련형 전자담배 흡연자 중 약 92%가 4ppm(Part Per Million) 이하로 검출됐다. 반면 일반담배 흡연자 약 55%의 날숨에서는 5~10ppm 검출됐으며 나머지 45% 날숨에서는 10ppm 이상 검출됐다.


김 부장은 "담배가 위해하다는 것은 분명하고 건강에 금연이 가장 중요하다는 건 누구나 아는 사실"이라면서도 "궐련형 전자담배라는 대안제품을 사용했을 때 일반담배보다 덜 해롭다는 부분은 인식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